해남군, 하늘같은 어버이 은혜에 감사합니다

제52회 어버이날 기념 효행자·장한 어버이 표창

손다해 | 입력 : 2024/05/09 [16:49]

 

해남군은 지난 8일 군청 대회의실에서 어버이날을 기념해 100여명의 군민들이 참석한 가운데‘제52회 어버이날 기념 표창패 수여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해남군 어린이들로 구성된 어린이합창단의 공연으로 시작한 이날 행사는 경로효친 사상 실천을 바탕으로 부모님을 정성으로 봉양하고 자녀를 훌륭하게 키워 국가와 사회발전에 기여한 효행자 및 장한어버이 28명에 대해 표창패(장)가 수여됐다.

 

도지사 표창 장한어버이 분야에는 △해남읍 김말례(여, 69세)씨, 효행자 분야는 △해남읍 조점인(남, 74세)씨, 송지면 김옥선(여, 63세)씨 △북평면 서춘희(여, 58세)씨가 도지사 표창을 수상했다.

 

수상자들은 어려운 환경속에서도 고령의 부모를 수십년간 정성으로 모시고, 자녀들을 훌륭한 사회구성원으로 성장시켜 지역사회의 귀감이 되고 있다.

 

아울러 군수 표창 장한어버이 분야로 해남읍 이해옥(80세), 이행심(70세) 부부 △삼산면 문종식(76세), 임창금(73세) 부부 △화산면 김명식(남, 61세)부부 △현산면 박삼택(82세), 전경애(80세)부부 △송지면 정동군(60세), 박영애(55세)부부△북평면 김권심(여, 68세) △북일면 박운심(여, 81세) △옥천면 송요일((81세), 윤재순(73세)부부 △계곡면 박경희(84세), 정순금(84세)부부 △마산면 오양순(여, 85세)부부 △황산면 윤영숙(81세), 이평심(79세)부부 △산이면 박명식(77세), 서순임(77세)부부 △문내면 나민수(64세), 이희옥(65세)부부 △화원면 최성수(72세), 김명순(70세)부부가 군수 표창을 수상하였다.

 

이번 군수표창(장한어버이상)은 어버이 은혜를 기리는 어버이날 취지에 맞게 표창패에 부부의 경우 아버지와 어머니의 성함을 모두 기재해 부모님 모두에 대한 감사를 표했다.

 

명현관 군수는“어버이 날을 맞아 희생과 사랑으로 자녀들을 키우신 어버이분들께 깊은 감사드리며, 이번 행사가 가족의 소중함과 효의 의미를 다시 한번 되새기는 자리가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편 해남군은 매년 어버이날을 기념하여 자녀를 훌륭히 키워낸 장한어버이를 추천받아 공적심의를 거쳐 표창패를 수여해오고 있다.

 

[나눔일보 = 손다해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1/7
̽ īī丮 νŸ׷