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정치 > 국회·정당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중로 의원, 국방부 '킬체인 구축' 허점 투성이!
정찰위성 임차 거부 당하고, 독자개발은 부처 밥그릇 싸움
 
조장훈대표기자 기사입력  2017/09/11 [09:35]

정부가 한반도의 정찰 정보가 담기는 정찰위성을 다른 나라에게 임차하려고 했다는 사실이 드러나 논란이 되고 있다. 더욱이 이 같은 임차계획도 다른 나라로부터 거부당해 사실상 킬체인 조기구축에 실패한 것으로 나타났다.

 

▲ 김중로 의원이 지난 8일 개최한 '북핵문제, 이대로 좋은가!' 긴급세미나. 김 의원은 이 자리에서 "북한의 이번 핵도발은 한반도 안보 주도권이 북한으로 넘어간다는 게임 체인지(Game Change) 상황을 초래했다."라며, "북핵 위협에 맞서 우리 자체의 군사력 증강을 검토해 볼 시기"라고 주장했다.     © 조장훈대표기자 (사진=김중로의원실 제공)

 

국방부가 국민의당 김중로 의원(국민의당, 국회 국방위원회)에게 제출한 자료에 따르면, 국방부는 한반도의 주요지형정보가 담기는 킬체인의 정찰위성을 주변국에 임차하려 했으나 프랑스, 독일, 이스라엘 모두 군사용으로 불가하다는 답변을 확인했다.

 

킬체인이란 북한 핵과 미사일에 맞서 선제타격 할 수 있는 기술로, 정찰위성은 이러한 킬체인의 눈으로 불리우며 북한의 이상징후를 바로 감지하는 중요 역할을 수행한다.

 

국방부는 2016년 11월 ‘합동참모회의’를 거쳐 북 핵·미사일 위험 증가에 따라 주요핵심시설 감시능력의 조기 확보를 위해 정찰위성 전력화 이전까지 해외 군·정찰위성을 활용하기로 결정한 바 있다. 이에 따라 2021년부터 2023년까지 정찰위성 5기를 띄우기 위한 조기가동계획의 일환으로 이스라엘, 독일, 프랑스로부터 정찰위성 임차를 추진한 바 있다.

 

그러나, 독일과 프랑스는 물론 가장 공을 들였던 이스라엘도 ‘임대불가’를 통보한 것으로 드러나 사실상 정찰위성 임차가 실패한 것으로 드러났다.

 

한편, 임차실패에 대한 책임문제가 불거지는 마당에 국방부의 정찰위성의 독자개발도 허술한 것으로 드러나 우려의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당초 국방부는 지난 2015년 위성개발발사체 개발을 위한 컨소시엄을 선정할 계획이었으나 위성 영상을 독차지하겠다는 국가정보원과 항공우주연구원 기술을 쓰자는 과학기술정통부와 서로 밥그릇 싸움을 벌여 부처 간 합의에만 4년 이상을 허비한 것으로 나타났다.

 

시간에 쫒긴 국방부는 지난달 정찰위성 사업 착수를 부랴부랴 의결했고 국방과학연구소가 1호기를 개발한 다음 2,3,4호기는 1호기를 복제해서 띄우기로 결정한 것으로 밝혀졌다. 그런데 1호기를 개발한 뒤 전력화 시험평가를 하는 기간이 단 4개월인 것으로 나타나 우려의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김중로 의원은 “정찰위성은 한반도의 정보를 고스란히 담게되며 이는 국가보안을 위해 매우 중요한 정보”라며 “애당초 ‘임차’라는 발상자체가 국가안보와 직결되는 큰 문제”라고 지적했다.

 

또한 김 의원은 “임차실패에 대한 책임문제가 불거지는 마당에 1조 이상의 국민 혈세가 투입되는 정찰위성의 시험평가를 줄어든 일정 때문에 축소한 후 개선점을 충분히 보완하지 않고 복제하는 것은 매우 부적절하다”며 “국방부는 이에 대해 적극적인 대책 마련에 나서야 한다”고 밝혔다. 


주변의 따뜻한 이야기를 많은 이들에게 전하고 싶거나, 본인의 선행을 알려 뜻을 함께 할 분들을 널리 구한다면 언제든지 press@nanumilbo.com으로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선행을 증빙할 사진이나 자료가 첨부되면 더 좋습니다. 자료는 특별히 정해진 형식이 없습니다. 문장력에 대한 부담은 갖지 않으셔도 됩니다. 저희 데스크의 수정보완을 거쳐 기사로 나갑니다. 본사의 추가 취재에 응할 수 있는 연락 전화번호는 꼭 필요합니다. 자료 검토 또는 추가 취재 결과, 보도에 부적합하다는 판단이 내려지면 보도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 기사제보·독자투고, 취재요청 및 보도자료 > press@nanumilbo.com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7/09/11 [09:35]  최종편집: ⓒ nanumilbo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27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인스타그램
[논평]박준영 의원의 '방송대 로스쿨 도입법안', 사법시험 대안 될 수 있을까? / 조장훈대표기자
사물이 인터넷에 연결되는 초연결사회, 전자정부 소프트웨어․IOT 보안센터 개소 / 조영자선임기자
[인터뷰]진선미 의원, '첫 여당 국정감사' 입장 바뀌니? 포항 방문 '정부 재난 대응' 달라져 / 조장훈대표기자
한국어린이집총연합회, 2017 ‘어린이집 안전사고 예방과 안심보육 환경 콘테스트' 시상식 개최 / 최진희기자
강병원 의원, 지진 관련 '기상청 지난 5월 자체 여론조사' 결과 공개 / 조장훈대표기자
[포토]추색완연(秋色完然) 가평 팸투어, 하늘가 호명호수·청평 모터보트·10만평 아침고요수목원 / 조장훈대표기자
[인터뷰]김관영 의원, 국민의당 국정감사 '야당에서 야당으로' / 조장훈대표기자
SK텔레콤-한화자산운용-현대자동차, 'AI 얼라이언스 펀드' 설립 / 강현아기자
농심켈로그, 착한 기부 캠페인으로 모인 '나눔팩 2만여 개' 푸드뱅크 통해 전달 / 최진희기자
[신간]이제야 엄마가 재밌다, '두 아들과의 행복 인생 이야기' / 조영자선임기자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