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사회 > 교육·입시·학습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서천 장선초, 동문 한마당 잔치 및 교적비 제막
'소통과 추억이 담긴 소중한 시간 지속'
 
최진희기자 기사입력  2018/05/14 [18:01]

충남 서천군 장선초등학교총동창회(회장 구임환)는 지난 12일 오전 10시 30분 옛 장선초등학교(현 '서천군 친환경 쌀 문화쎈타')에서 교적비 제막식 및 학구내 어른들을 초청한 동문 한마당잔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어르신과 함께하는 장선동문한마당 잔치 및 교적비 제막식은 동문과 지역 주민 250여명이 참석했으며, 주최측은 “청운의 꿈을 키웠던 옛 교정에 교적비를 세워 동문들이 고향사랑과 장선인으로 자긍심과 추억이 살아서 움직이는 교정으로 바꿔 놓았다."고 밝혔다.

 

구임환 회장은 "장선초등학교는 51년이라는 결코 짧지 않은 역사에도 불구하고 농촌지역인구감소로 19년 전 우리모교가 폐교 되었으나 이제야 총동창회 구성을 했다."라고 밝히고, "늦었지만 장선학구 어르신과 함께 동문한마당잔치는 어린시절 손잡고 뛰었던 체육대회와 소풍 가던 날 정성스럽게 싸주시던 도시락이 지금도 생생하다"라고 말했다.

 

 

구 회장은 이어서 "어르신의 노고에 자녀들이 우리학교를 졸업했듯이 오늘 참석하신 어르신들은 진정으로 장선학교 고문이자 동문이다. 지역 어르신과 동문들이 소통과 추억이 담긴 시간이 지속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여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장선초등학교는 1946년도에 마동초등학교 장선분교장으로 개교 후 농촌지역인구감소로 인하여 48회 졸업을 끝으로 2,589명의 졸업생을 배출하고 폐교하였다.


주변의 따뜻한 이야기를 많은 이들에게 전하고 싶거나, 본인의 선행을 알려 뜻을 함께 할 분들을 널리 구한다면 언제든지 press@nanumilbo.com으로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선행을 증빙할 사진이나 자료가 첨부되면 더 좋습니다. 자료는 특별히 정해진 형식이 없습니다. 문장력에 대한 부담은 갖지 않으셔도 됩니다. 저희 데스크의 수정보완을 거쳐 기사로 나갑니다. 본사의 추가 취재에 응할 수 있는 연락 전화번호는 꼭 필요합니다. 자료 검토 또는 추가 취재 결과, 보도에 부적합하다는 판단이 내려지면 보도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 기사제보·독자투고, 취재요청 및 보도자료 > press@nanumilbo.com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5/14 [18:01]  최종편집: ⓒ nanumilbo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1/23
광고
사물이 인터넷에 연결되는 초연결사회, 전자정부 소프트웨어․IOT 보안센터 개소 / 조영자선임기자
"네이버,다음" 증권시세 실시간 제공 / 조영자 大기자
온라인 쇼핑몰 이용 순위는 11번가, G마켓, 옥션, 쿠팡 순 / 최진희기자
노승일 전 K스포츠재단 부장, 광주 '돈신과 의리' 고깃집 냈다! / 조장훈대표기자
[포토]대구시청 앞 1인 시위용 파라솔, 원하면 의자·음용수도 지원 / 강현아기자
2012년 행정고시 최종합격자 대학별 순위, 서울대 1위 · 건국대 6위 / 강현아기자
한국문학포럼 대표작 선집 '길을 세우다' 출판기념회 / 조장훈대표기자
원불교 개교 100주년 기념대회, 원음방송 등 생중계…월드컵경기장 23개국 5만여명 참석 / 조장훈대표기자
한국마사회, '가을 맞이 다양한 공연'으로 시민과 소통 / 조영자선임기자
완도해경, 금당도 앞 기관고장 레저보트 '구조' / 오승국선임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