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과학·IT·기술 > IT·보안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카카오, 블로그 ‘티스토리’ 초대장 가입 폐지… 서비스 전면 개편
감각적 스킨과 새로운 커버기능 등 사이트 제작 플랫폼 진화 예고
 
최진희기자 기사입력  2018/10/23 [10:15]

카카오(공동대표 여민수, 조수용)가 블로그 서비스 티스토리를 전면 개편했다고 23일 밝혔다. 12년만에 초대장 기능을 종료하고, 감각적인 디자인이 적용된 스킨을 선보이며 블로그 서비스를 넘어 사이트 제작 플랫폼으로서의 진화를 예고했다.

 

 

이번 티스토리 개편의 가장 큰 변화는 초대장 기능의 종료이다. 티스토리는 양질의 콘텐츠 생산 및 유통을 위해, 기존 이용자의 초대장이 있어야지만 블로그를 가입하고 개설할 수 있도록 가입 절차를 제한해왔다. 그러나 이번 개편을 통해 초대장 기능을 폐지하고, 이메일 계정만 있으면 누구나 쉽고 편리하게 가입할 수 있도록 이용자 편의성을 높였다. 대신 무분별한 광고성 콘텐츠의 범람을 막기 위해 1일 글 등록 수를 제한할 방침이다.

 

한층 감각적으로 변신한 스킨과 새롭게 도입한 커버 기능도 눈에 띈다. 개인 블로그부터, 기업용 사이트, 포트폴리오 페이지 등 이용자 필요에 따라 티스토리를 활용할 수 있도록 다양한 레이아웃을 적용한 스킨을 선보였다. 이와 함께 썸네일 리스트, 갤러리, 슬라이더 등 여러 아이템으로 홈 화면을 꾸밀 수 있는 커버 기능을 지원해 사용성을 높였다.

 

티스토리는 이번 개편을 시작으로 신규 스킨을 지속적으로 선보이고, 통계와 에디터 페이지를 개선해 이용자들의 콘텐츠 생산에 편의를 도울 예정이다. 이를 통해 창작자, 소상공인 등 사이트 제작에 어려움을 겪는 이용자도 쉽고 간단하게 온라인 공간을 만들 수 있도록 사이트 제작 플랫폼으로서 거듭난다는 계획이다.

 

티스토리 개편 프로젝트를 진행한 정다정 개발자는 “이번 개편으로 많은 분들이 더 쉽게 티스토리를 이용할 수 있길 기대한다. 일반적인 블로그 뿐만 아니라 제품이나 기업의 소개 사이트, 포트폴리오 사이트 등 다양한 용도로 이용해 보는 것도 추천 드린다”며, “12년간 티스토리에 관심과 애정 보여주신 이용자 분들의 목소리에 더욱 귀를 기울여, 이용자를 위한 서비스 개발에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2006년에 서비스를 시작한 티스토리는 HTML/CSS를 통해 편집이 가능한 오픈소스형 블로그로 전문 분야 블로거에게 인기를 얻어 왔다. 코리안클릭 기준 2018년 9월  국내 단일 도메인 월 순방문자 수 순위에서 3위를 기록한 국내를 대표하는 블로그 서비스다.  


주변의 따뜻한 이야기를 많은 이들에게 전하고 싶거나, 본인의 선행을 알려 뜻을 함께 할 분들을 널리 구한다면 언제든지 press@nanumilbo.com으로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선행을 증빙할 사진이나 자료가 첨부되면 더 좋습니다. 자료는 특별히 정해진 형식이 없습니다. 문장력에 대한 부담은 갖지 않으셔도 됩니다. 저희 데스크의 수정보완을 거쳐 기사로 나갑니다. 본사의 추가 취재에 응할 수 있는 연락 전화번호는 꼭 필요합니다. 자료 검토 또는 추가 취재 결과, 보도에 부적합하다는 판단이 내려지면 보도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 기사제보·독자투고, 취재요청 및 보도자료 > press@nanumilbo.com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10/23 [10:15]  최종편집: ⓒ nanumilbo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1/24
광고
TV에선 '전국이장회의', 국회에선 '이·통장 지위와 처우 개선' 목소리 / 조장훈대표기자
서울시 힐링꽃꽃이동호회, ‘인권사랑꽃사랑 전시회’ 열어 / 최진희기자
[포토]한세드림, 고객이 모은 '사랑의 연탄'에 ‘따뜻한 마음’ 더하기 / 조영자선임기자
[국감2018]김종민·표창원, 법원 개인회생 신법 적용 촉구 / 조장훈대표기자
[인터뷰]‘미아6구역 재개발’ 8년째 청산 못하는 사연은? '재판 억울해도 하소연 할 곳이 없다' / 조장훈대표기자
[신간]‘그랜드 차이나 벨트’, 중국 경제와 일대일로 '각론적 대해부' / 조장훈대표기자
노승일 전 K스포츠재단 부장, 광주 '돈신과 의리' 고깃집 냈다! / 조장훈대표기자
국민연금공단, 신중년·청년과 함께 ‘국가유공자 구술 자서전 발간 기념회’ 갖는다 / 강현아기자
광주시 서구 문화예술축제 평가보고회, 땡볕·초미세먼지에 때이른 소집 '분통' / 조장훈대표기자
문희상 국회의장, 여야 5선이상 중진의원 오찬 '이금회'로 정례화 / 조장훈대표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