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정치 > 외교·국방·남북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씨름'으로 '남북은 하나',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공동 등재
'남북 문화유산 교류'에도 새로운 계기 마련
 
조장훈 기사입력  2018/11/26 [18:02]

남북이 ‘씨름’을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대표목록에 공동 등재하는데 성공했다. 이는 남북 공동 등재의 첫 성과이자, 무형유산보호협약 정부간위원회가 전례에 없이 개별 신청 유산의 공동등재를 결정한 사례라는 점에서도 그 의미가 특별하다.

 

 

문화재청은 26일 오전(현지시간) 모리셔스 포트 루이스에서 열린 제13차 무형유산보호협약 정부간위원회(11.26.~12.1.)에서 ‘씨름’을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대표목록에 남북 최초로 공동 등재하기로 최종 결정했다고 밝혔다.


◇「씨름」 공동등재 어떻게? 향후 절차는?

 

씨름에 대한 유네스코 등재신청서를 우리나라는 2016년 3월, 북한은 우리보다 한 해 전인 2015년 3월에 제출했었다. 하지만, 북한은 이듬해인 2016년 제11차 정부간위원회에서 정보보완(등재보류) 판정을 받으면서 2017년 3월 신청서를 수정하여 이번에 다시 심사를 받게 됐다.

 

이에 우리나라는 문화재청, 외교부 등 관련기관이 협의하여 오드레 아줄레 유네스코 사무총장에게 남북 씨름의 공동등재를 요청하는 서한을 제출하였고, 북한도 공동등재를 요청하는 서한을 유네스코 사무총장에게 제출했다.
 


유네스코 사무국 검토 결과 당초 일정보다 며칠 앞당긴 26일, 무형유산보호협약 정부간위원회 긴급안건으로 남북 씨름의 공동등재 안건을 제출, 24개 위원국의 만장일치로 공동등재가 결정됐다.

 

또한, 문재인 대통령도 지난 10월 16일 오드레 아줄레(Audrey Azoulay) 유네스코 사무총장을 접견해 ‘씨름’의 남북 공동 등재를 논의하며 힘을 보탰다.
 

▲ 한성백제박물관 소장 '각저총 씨름 모사도'     © 조장훈대표기자 (사진=문화재청 제공)


무형유산보호협약 정부간위원회는 남북의 씨름이 그 연행과 전승양상 그리고 공동체에 대한 사회적‧문화적 의미에 있어 공통점이 있고, 평가기구가 남북 씨름을 모두 등재 권고한 점을 고려하여 전례에 없던 개별 신청 유산의 공동등재를 결정했다.

 

이번 결정으로 남북 씨름은 <씨름(Traditional Korean wrestling, Ssirum/Ssireum)>으로 유네스코 인류무형유산에 공동으로 등재됐다. 씨름의 남북 공동등재 결과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을 우리나라는 20건, 북한은 3건 보유하게 됐다.

 

 

남과 북의 공통된 무형유산이 처음으로 유네스코에 공동 등재되었으며, 우리의 취지에 공감한 국제기구와 국제사회의 적극적 협력으로 이루어졌다는 점에서 앞으로의 남북 문화유산 교류에도 새로운 계기를 마련했다고 할 수 있다.

 

또한, 이번 공동등재는 문화재청, 외교부와 씨름협회간 협업을 바탕으로 우리 정부가 북한과 유네스코와의 협력을 통해 이루어낸 성과라는 의미도 크다.

 

앞으로도 정부는 북한과 유네스코와의 협의 하에 우리 민족 공동의 유산이 유네스코에 적극적으로 등재되도록 노력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주변의 따뜻한 이야기를 많은 이들에게 전하고 싶거나, 본인의 선행을 알려 뜻을 함께 할 분들을 널리 구한다면 언제든지 press@nanumilbo.com으로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선행을 증빙할 사진이나 자료가 첨부되면 더 좋습니다. 자료는 특별히 정해진 형식이 없습니다. 문장력에 대한 부담은 갖지 않으셔도 됩니다. 저희 데스크의 수정보완을 거쳐 기사로 나갑니다. 본사의 추가 취재에 응할 수 있는 연락 전화번호는 꼭 필요합니다. 자료 검토 또는 추가 취재 결과, 보도에 부적합하다는 판단이 내려지면 보도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 기사제보·독자투고, 취재요청 및 보도자료 > press@nanumilbo.com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11/26 [18:02]  최종편집: ⓒ nanumilbo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1/16
광고
한화호텔앤드리조트(주) 자전거래 의혹 후폭풍, 60억원 미지급 축산유통업체 3곳 폐업 위기 / 조장훈
사물이 인터넷에 연결되는 초연결사회, 전자정부 소프트웨어․IOT 보안센터 개소 / 조영자선임기자
신복위-민간 신용상담기관, '연계지원 확대' 간담회 개최 / 조영자
2019 미스코리아 지역예선, 전남·제주 진 건국대 출신 ’임아로' / 오승국
해양경찰교육원, 제주대학교와 '우수인재 양성' 두 손을 맞잡다! / 오승국
김민석 전 민주연구원장 이임식… 양정철 신임 원장 '이어받아 최선 다하겠다' / 조장훈
박찬대 의원, 인천지방경찰청장 만나 '청소년 범죄' 대책 촉구 / 조장훈
박완수 의원, '간이과세 9,800만원 상향' 부가세법 개정안 발의 / 최진희
석관실버복지센터, 동구마케팅고 학생들과 ‘어르신 스마트폰 활용' 교육 진행 / 조영자
완도해경, 노화도 '외국인 환자와 임산부' 동시 긴급이송 / 오승국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