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사회 > 법조·검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조응천 의원, '한국형 증거개시제도 도입' 정책토론회 개최
의료사건, 건설사건 및 갑-을 관계 사건 등, ‘증거의 구조적 편재’ 두드러져
 
조장훈 기사입력  2019/06/27 [19:53]

더불어민주당 소속 조응천 의원(남양주갑,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은 27일 오후 2시 국회의원회관 제1세미나실에서 '한국형 증거개시제도(디스커버리) 도입을 위한 정책토론회'를 개최했다.
 


한국법조인협회(김정욱 회장)와 공동으로 주최한 이번 토론회는 미국의 디스커버리 제도, 독일의 독립적 증거절차, 일본의 당사자조회제도 등을 참고해 우리나라 현실에 맞는 ‘한국형 증거개시제도(디스커버리)’ 도입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우리나라 민사소송에서는 변론주의 원칙에 따라 자신이 주장하는 사실에 대한 입증 책임 또한 자신(주로 원고 측)에게 있지만, 핵심 증거와 정보 등은 증명 책임이 없는 상대방이 가지고 있는 경우가 비일비재한 상황이다.
 
특히 의료사건, 건설사건 및 당사자 간 경제적 지위에 현격한 차이가 나는 소위 갑-을 관계 사건 등에서는 ‘증거의 구조적 편재 현상’이 두드러지게 나타나고 있어 소송 당사자 사이의 실질적 평등 저해로 이어지는 상황이다.
 
조응천 의원은 “현행법에도 증거의 구조적 편재 현상을 해소하기 위한 ‘문서제출명령’, ‘증거보전제도’ 등을 두고 있지만 실무에서의 소극적 운영, 제재 규정 미흡 등으로 인해 효율적이고 효과적인 증거 수집을 달성하기에는 부족한 실정”이라며 “심지어 민사소송에서 사용할 증거와 정보를 수집할 목적으로 형사고소‧고발을 하는 민사사건의 형사화가 지속되고 있다”고 지적했다.

 

조 의원은 이를 해결하기 위한 방안으로 “소송과 관련된 정보를 획득‧보전하기 위해 증거 및 서류를 상호 공개하고 쟁점을 명확하게 하는 한국형 증거개시제도(디스커버리)를 도입해야 한다”며 “증거개시제도(디스커버리)는 당사자 사이의 실질적 평등을 보장하고 당해 사건의 쟁점을 명확하게 함으로써 화해를 촉진하는 기능이 있어, 각계 전문가들의 의견을 듣고 입법‧정책적으로 반영하고자 이번 자리를 마련했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토론회에서는 홍성훈 변호사(대한변호사협회 감사)가 국내법 상 디스커버리 제도 도입 방안을, 이승민 변호사(법무법인 세종)가 해외 법제도, 조용민 전 대표(프론테오 코리아)가 E-디스커버리 현황과 문제점 및 해결방안에 대해 발제했다.

 

또한, 정유나 사무관(법원행정처 사법지원실), 김도윤 사무관(법무부 법무심의관실), 임준태 교수(동국대 경찰행정학과), 이순규 기자(법률신문)가 토론자로 참여했다. 

 

[나눔일보 = 조장훈 대표기자]


주변의 따뜻한 이야기를 많은 이들에게 전하고 싶거나, 본인의 선행을 알려 뜻을 함께 할 분들을 널리 구한다면 언제든지 press@nanumilbo.com으로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선행을 증빙할 사진이나 자료가 첨부되면 더 좋습니다. 자료는 특별히 정해진 형식이 없습니다. 문장력에 대한 부담은 갖지 않으셔도 됩니다. 저희 데스크의 수정보완을 거쳐 기사로 나갑니다. 본사의 추가 취재에 응할 수 있는 연락 전화번호는 꼭 필요합니다. 자료 검토 또는 추가 취재 결과, 보도에 부적합하다는 판단이 내려지면 보도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 기사제보·독자투고, 취재요청 및 보도자료 > press@nanumilbo.com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6/27 [19:53]  최종편집: ⓒ nanumilbo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1/16
광고
사물이 인터넷에 연결되는 초연결사회, 전자정부 소프트웨어․IOT 보안센터 개소 / 조영자선임기자
주식회사 리만, 1억원 상당 '인셀덤 화장품' 다문화 여성 지원 기부 / 강현아
[덕화만발'德華滿發']후회 없는 삶 / 덕산
국민행복기금 '추심없는 채무조정', 대상자 60만명인데 체결은 38명 / 조영자
한국노총 공공노련-수자원기술(주) 노조, '정규직 전환 촉구' 투쟁 결의대회 20일 광화문서 개최 / 조장훈
[덕화만발'德華滿發']절대 포기 하지마라 / 덕산
문희상 의장, 도시와 청년 그리고 일자리 추구 '유엔해비타트 한국위원회' 출범식 참석 / 조영자
더민주 이종걸, 석수⋅관악⋅안양⋅명학역 70년대 플랫폼 3, 4번 출구 신설해야 / 조장훈대표기자
김용익 의원, '영리병원 허용 폐기'하고 '내국인은 금지' / 조장훈대표기자
[덕화만발'德華滿發']불가근불가원 / 덕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