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문화·연예 > 종교·학술·한국사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일본 잔재어 어디까지!, 국립국어원 '우리말 순화운동' 적극 펼쳐야
순화대상 용어들 홍보 및 학교 교육에서부터 체계적으로 전개 필요
 
조장훈 기사입력  2019/09/24 [11:32]

‘짬뽕(ちゃんぽん)’이나 ‘잉꼬(いんこ-)부부’가 일본어 잔재라는 것을 아는 사람이 과연 얼마나 있을까! 무심코 써 왔던 일본식 용어가 우리 생활 곳곳에 자리 잡고 있지만, 정작 우리말 순화운동을 담당하고 있는 국립국어원의 역할은 미흡하다는 지적이다.

 

▲ 국립국어원-일본어 투 용어 순화 자료집(2015)     © 최경환의원실

 

대안정치연대 최경환 의원(광주 북구을, 문화체육관광위원회)은 국립국어원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를 검토한 결과, 국립국어원이 우리말 순화를 위해 ‘말다듬기위원회’를 운영하고, 알기 쉬운 행정용어 발간, 다듬은 말 홍보 등 ‘우리말 다듬기’ 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나 일본어 잔재 순화에는 크게 효과를 거두지 못하고  있다고 밝혔다.

 

국립국어원 ‘말다듬기위원회’에서는 2004년부터 올해까지 총 408개의 ‘순화 및 표준화 대상어’를 정리했는데 이 중 일본식 잔재어는 ‘세고시(뼈째회)’, ‘코스프레(분장놀이)’, ‘지리(맑은탕)’ 등 8개에 불과하다.

 

‘가오(체면)’, 모치(찹살떡), ‘쓰키다시(곁들이 안주)’, ‘엔코(떨어짐)’ 등과 같이 우리가 알면서 쓰는 용어도 많지만, “점심식사로 짬뽕과 자장면을 시켜 먹었다”  라고 할 때 ‘짬뽕(초마면)’이 일본어에서 온 용어라고 생각한 사람은 그리 많지 않을 것이다. ‘잉꼬부부(원앙부부)’, ‘단도리(채비)’, ‘소보로빵(곰보빵)’, ‘오지(두메산골)’, ‘유도리(융통)’ 등과 같이 일상생활에서 무심코 써온 용어들도 상당수다.

 

이러한 일본식 용어는 행정용어와 특정분야에서 많이 사용되고 있다. ‘공람(돌려봄)’, ‘감봉(봉급깍기)’, ‘공시(알림)’, ‘과세(세금)’, ‘건폐율(대지건물비율), 하청(아래도급) 등은 일본식 한자어에서 가져온 것이다.

 

특히 ‘국기 게양식’에 쓰는 ‘게양(올림)’은 시급히 순화되어야 할 용어이다. 감사(지도검사), 고참(선임), 망년회(송년회), 식비(밥값), 인계(넘겨줌), 인수(넘겨받음), 행선지(가는곳), 간식(새참), 견학(보고배우기), 고객(손님), 세대주(가구주), 승강장(타는곳), 노점(거리가게), 육교(구름다리) 등 우리 생활 속에서 순화시켜야 할 용어들이 부지기수다. 심지어 스포츠 중 야구 용어들도 도루, 병살, 사구 등 일본식 한자어가 대부분이다.

 

각 분야에 깊숙이 뿌리박고 있는 일본 잔재어를 우리말로 순화시키기 위해 각계각층에서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지만 보다 실효를 거두기 위해서는 국민적 운동으로 전개해 순화대상 용어들을 홍보하고 학교 교육에서부터 체계적으로 전개해 나가야 한다.

 

최경환 의원은 “말은 곧 정신을 담는 그릇이라고 했다. 일본식 용어를 비롯한 서구어 등의 우리말 순화는 우리 모두의 몫이다”며 “국립국어원은 일본식, 서구식 용어 등에 대한 국민 의식 조사 및 실태조사를 통해 우리말 순화운동을 적극 펼쳐야 한다”고 밝혔다. 

 

[나눔일보 = 조장훈 대표기자]


주변의 따뜻한 이야기를 많은 이들에게 전하고 싶거나, 본인의 선행을 알려 뜻을 함께 할 분들을 널리 구한다면 언제든지 press@nanumilbo.com으로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선행을 증빙할 사진이나 자료가 첨부되면 더 좋습니다. 자료는 특별히 정해진 형식이 없습니다. 문장력에 대한 부담은 갖지 않으셔도 됩니다. 저희 데스크의 수정보완을 거쳐 기사로 나갑니다. 본사의 추가 취재에 응할 수 있는 연락 전화번호는 꼭 필요합니다. 자료 검토 또는 추가 취재 결과, 보도에 부적합하다는 판단이 내려지면 보도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 기사제보·독자투고, 취재요청 및 보도자료 > press@nanumilbo.com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9/24 [11:32]  최종편집: ⓒ nanumilbo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1/16
광고
주식회사 리만, 1억원 상당 '인셀덤 화장품' 다문화 여성 지원 기부 / 강현아
[시간표]분당선 청량리역 오는 31일부터 운행 개시, 하루 편도 9회 선정릉 15분 주말 제외 / 조영자
사물이 인터넷에 연결되는 초연결사회, 전자정부 소프트웨어․IOT 보안센터 개소 / 조영자선임기자
신복위 '노원 서민금융통합지원센터', 전국 9번째 개소 / 강현아기자
김병기의원, 해군 링스헬기 대함유도탄 절반 '사용불가' / 조장훈
박홍근 의원, 장성 와룡리 KTX 선로 20여미터 지하 '800㎥ 공동'… 안전대책 시급 / 조장훈
전 세계 한글 가르치는 '세종학당', 교원 1인당 수상생수 '100여명' / 조장훈
이찬열 의원, 서울 주요 대학 불법체류 유학생 3년간 5배 껑충 / 조장훈
신용회복위원회·서민금융진흥원, 창립기념 '중증장애인 시설' 봉사 / 조영자
동대문구, ‘배봉산 숲속도서관' 8일 개관 / 강현아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