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문화·연예 > 연예·스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하하 소속사 QUAN 엔터테인먼트로 '별' 이적하기로
하하가 먼저 제안했고, 별은 이르면 10월께 새 음반 컴백
 
이홍재기자 기사입력  2012/08/16 [14:44]
별이 하하 소속사로 이적했다.
 
하하 소속사 QUAN 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별이 함께 일하게 됐다. 전반적인 일을 볼 예정이며 앨범 제작도 진행 중이다"라며 "하하가 먼저 같은 곳에서 활동할 것을 제안했고, 별은 이르면 10월께 새 음반으로 컴백할 계획이다"라고 전했다.


▲별 하하소속사     © 사진=별미니홈피,하하트위터
 
이로써 하하와 별은 부부의 연을 맺는 동시에 한 기획사에서 활동하게 됐다. 

소속사 관계자는 하하와 별의 듀엣이나 앨범 참여에 대해서  "하하가 가수인 만큼 함께 작업할 가능성도 있지만 아직은 예정에 없다. 지금 현재 진행하는 부분이 있기 때문에 하하의 참여는 생각하지 않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오는 11월 30일 결혼하는 예비신랑 하하는 지난 15일 결혼 관련 기자회견에서 "고은아. 부족한 나를 택해줘서 고맙고  우리가 연예인 부부 중에 짱 먹자. 제2의 차인표, 최수종이 되자. 멋진 남자 하동훈이 될게. 고맙다 믿어줘서. 사랑해" 라며 닭살 애정을 공개했다.
 
< 나눔·봉사 관련 투고·취재요청·기사제보·보도자료 > nanumilbo@naver.com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2/08/16 [14:44]  최종편집: ⓒ nanumilbo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1/19
광고
'전순옥이 필요하다' 소상공인살리기 범추본 침묵시위 / 조장훈
김연광 전 청와대 정무비서관, 국회의장 신임 비서실장에 임명 / 조장훈대표기자
주식회사 리만, 1억원 상당 '인셀덤 화장품' 다문화 여성 지원 기부 / 강현아
법주사 ‘도박’ 논란 주지스님, 다음 달 재선 성공할까? / 조장훈
홍정욱 전 의원, 서울 종로 이낙연 전 총리 총선 대항마 거론 / 조장훈
[총선인터뷰]강기윤, '탈원전 정책' 창원 국가산단 직격탄 / 장병철
진성준 vs 누구? 강서을 대결구도 궁금증 확산 / 장병철
신경민 4.15 총선 출마의 변, 바른 정치 3선의 힘 '영등포 큰 일꾼' / 조장훈
'열린국회정보포털' 오픈, 기존 '국회정보공개시스템' 전면 개편 / 조장훈
장성배 예비후보, 공정위 강화해 '각종 갑질 근절' 주장 / 장병철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