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경제 > 금융·주식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카카오페이증권, 서비스 시작 6일 만에 20만 계좌 개설
저금리 시대에 연 최대 5%(세전) 매주 지급, 편리한 개설 절차 등으로 높은 관심
 
장병철 기사입력  2020/03/04 [11:11]

새롭게 출범한 카카오페이의 자회사 카카오페이증권은 카카오페이머니 업그레이드를 통한 증권 계좌 개설 수가 정식 서비스 개시 6일만인 어제(3일) 20만 계좌를 넘어섰다고 밝혔다.

 

 

카카오페이증권은 카카오페이머니가 자동 예탁되는 계좌 잔액에 대해 오는 5월 31일까지 시중금리보다 높은 최대 연 5%(세전)를 매주 지급하며, 무제한 보유한도 및 예금자 보호(1인 당 최대 5천만 원) 등의 혜택도 제공한다.


증권 계좌는 별도 앱을 설치할 필요 없이 카카오톡의 카카오페이 홈 화면에서 스마트폰 터치 몇 번 만으로 개설할 수 있다.


특히, 이달 27일까지 업그레이드에 참여하는 이용자들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최대 5만 원까지 지급하는 프로모션도 진행하고 있어 이와 같은 신규 증권계좌 개설 추이는 계속 유지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증권 계좌가 개설된 후에는 '카카오페이 투자' 서비스에 출시된 3가지 펀드에 투자할 수도 있다. 기존에 어렵고 복잡했던 펀드와 달리 1천 원부터 누구나 쉽고 편리하게 투자가 가능하다.


모두 많은 곳에 분산투자하여 위험도를 낮출 수 있는 EMP 상품으로, ▲ 투자의 대가 레이 달리오가 검증한 포트폴리오를 기반으로, 4계절로 나눈 경기의 국면에 따라 강세를 보이는 자산에 최적의 비율로 분산 투자하는 ‘투자고수가 검증한 #믿음직한 펀드’ ▲ 인공지능이 다양한 글로벌 자산에 대한 빅데이터를 24시간 수집・분석하고 투자 전략을 실행하는 ‘AI가 관리해주는 #합리적인 펀드’ ▲ 유망한 글로벌 4차 산업을 블록체인・클라우드・인터넷・반도체・전자상거래 5개의 산업군으로 분산 투자하고, 목표 수익률에 맞춰 투자금을 조정하는 ‘유망IT에 투자하는 #똑똑한 펀드’ 로 구성되어 있다.


카카오페이증권 김대홍 대표는 “어려운 대외 여건 속에서도 카카오페이 플랫폼 기반의 새로운 투자 문화에 대한 높은 관심을 확인했다”며, “이제 공식 서비스를 시작한 단계이며, 더 많은 사용자들의 금융 생활에 큰 변화를 일으킬 수 있도록 카카오페이와 시너지를 낼 수 있는 다양한 도전을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나눔일보 = 장병철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0/03/04 [11:11]  최종편집: ⓒ nanumilbo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19
광고
더불어민주당 최기상 후보, 금천구 출마선언 / 장병철
[4.15총선 인터뷰]동대문을 더불어민주당 장경태, 청년정치 '인재육성시스템'이 중요 / 조장훈
[4.15총선 인터뷰]한웅 후보 '거대 양당 비례정당은 법적 만행' / 장병철
[4.15총선 인터뷰]박채순 후보 '양당정치 극복, 새정치 새김포 건설' / 조장훈
[4.15총선 인터뷰]정의당 여영국 '노회찬의 못다 이룬 꿈을 꾸다' / 조장훈
박홍근 의원, 제21대 국회의원 중랑구을 선거 후보 등록 / 조장훈
동대문구, 생계 어려운 3만6천 가구 ‘재난 긴급생활비’ 30~50만 원 지원 / 강현아
김해영 의원 연제구 후보 등록 '연제 르네상스 시대 열겠다' / 강현아
[덕화만발'德華滿發']나 보다 못한 사람은 없다 / 덕산
정용기 후보 '변방에서 중심으로!!' 21대 총선 공약 발표 / 조장훈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