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사회 > 보건·환경·기후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한화그룹, '생활 속 탄소 줄이는 5가지 기술’ 디지털 캠페인
지속가능한 내일을 위해 모두가 실천하자는 메시지 전달
 
최진희 기사입력  2020/12/21 [13:55]

한화그룹은 일상 생활 속 친환경 기술을 소개하는 디지털 캠페인을 실시한다. 한화그룹 유튜브(https://www.youtube.com/watch?v=6xWdGbJ8_ms) 채널을 통해 ‘지속가능한 친화경기술-탄소 줄이는 기술’을 감각적인 영상과 함께 선보였다.

 

 

영상에서는 일상 생활 속에서 발생하는 1인당 하루 탄소량이 33900g이라며 탄소 발생을 줄일 수 있는 생활 속 기술 5가지를 소개하고 있다. 첫번째 탄소 줄이는 기술로 에코백 하나로 131번 이상 쓰기다. 같은 에코백 하나를 131번 이상 쓰면 일회용 비닐봉투 1개 분의 탄소를 저감할 수 있다고 한다. 두번째는 쌓아둔 이메일 10% 삭제하기다. 데이터센터에서 소모되는 전기를 만들기 위해 탄소가 발생한다. 이 때 이메일 10%를 삭제하면 불필요한 전력 소모를 없애 매년 1톤의 탄소를 저감할 수 있다. 세번째는 하루 한장 모바일 영수증 받기다. 이로써 해마다 14.6kg의 탄소를 저감할 수 있다. 네번째는 플라스틱 텀블러 하나로 17번 이상 쓰기다. 텀블러 하나를 17번 이상 쓰면 일회용 종이컵 1개분의 탄소를 저감할 수 있다. 다섯번째는 자기 전 동영상 스트리밍 끄기다. 많은 사람들이 자면서 동영상 스트리밍을 켜놓고 자는 경우가 있는데 스트리밍 끄기 하나로 시간당 3.2kg의 탄소를 저감할 수 있다.

 

해당 동영상은 지난 7일 처음 업로드된 이후 21일 현재 조회수 백만건을 기록하며 네티즌들로부터 긍정적 반응을 얻고 있다. 네티즌들은 “텀블러, 에코백 쓰는 건 알고 있었는데 저렇게 하나를 오래 써야 한다는 건 처음 알았네요. 기억하고 실천해보도록 해야겠습니다”, “이메일 삭제하기도 탄소 줄이는 일인줄 처음 알았네요!”, “많은 생각을 하게 하네요. 환경을 생각하는 기업 한화~ 아주 멋진 영상입니다!”라며 격려의 메시지를 전했다.

 

전세계를 뒤흔든 코로나 바이러스, 기후변화와 지구온난화로 어느 때보다 미래와 환경에 대한 걱정과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이러한 사회적 분위기에서 우리 모두가 실천할 수 있는 일상생활 속 친환경 기술을 소개해 지속 가능한 내일을 만들자는 취지로 본 캠페인을 기획했다.

 

18일부터 내부 임직원 참여형 캠페인을 시작함과 동시에 한화그룹 SNS채널을 통해 소비자의 실천과 참여를 이끌어내는 캠페인도 시작해 내년 초까지 이어나갈 계획이다.

 

한화그룹 김승연 회장은 지난 10월 창립 68주년 기념사에서 경제∙사회∙환경적 지속가능성을 위한 기업의 역할을 강조하며 전사적인 ESG경영과 사회공헌, 상생협력을 주문한 바 있다. 이에 따라 한화는 인류가 직면하고 있는 에너지 문제에 근본적인 해결책을 제공할 무한한 친환경 에너지 자원에 주목하고 있다. 세계 최고 수준의 첨단 기술력과 생산능력을 바탕으로 태양광에너지 시장을 선도하고 있으며 그린 수소 에너지 기술과 친환경 플라스틱 기술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나눔일보 = 최진희 기자]


주변의 따뜻한 이야기를 많은 이들에게 전하고 싶거나, 본인의 선행을 알려 뜻을 함께 할 분들을 널리 구한다면 언제든지 press@nanumilbo.com으로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선행을 증빙할 사진이나 자료가 첨부되면 더 좋습니다. 자료는 특별히 정해진 형식이 없습니다. 문장력에 대한 부담은 갖지 않으셔도 됩니다. 저희 데스크의 수정보완을 거쳐 기사로 나갑니다. 본사의 추가 취재에 응할 수 있는 연락 전화번호는 꼭 필요합니다. 자료 검토 또는 추가 취재 결과, 보도에 부적합하다는 판단이 내려지면 보도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 기사제보·독자투고, 취재요청 및 보도자료 > press@nanumilbo.com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0/12/21 [13:55]  최종편집: ⓒ nanumilbo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1/11
광고
빙판길에 발목을 접질렸다! 냉찜질? 온찜질? / 강현아
[덕화만발'德華滿發']‘이생 망’을 아시나요 / 덕산
박병석 국회의장, 변창흠 신임 국토교통부 장관에 '양도소득세 완화 얘기 NO' / 최진희
김주영 의원, '취약계층 복권판매업 개설' 융자금 지원 법안 발의 / 장병철
잇츠한불, 연말연시 이웃돕기 1억 5천만원 상당 화장품과 손소독제 기부 / 최진희
해수부, 굴 노로바이러스 추가 발견… ‘가열조리용‘ 표시 부착·익혀 먹어야 / 최진희
국토부, 용산공원 국민참여단 발대식 및 명칭·사진공모전 시상식 / 조영자
이춘석 신임 국회사무총장 온라인 취임식 / 조영자
송석준 의원, 이천시 시설농가·외국인 숙소 등 방문 위로·격려 / 장병철
동대문구 이문3조합 정기총회 마무리... 사업 탄력 받을 듯 / 장병철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