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정치 > 외교·국방·남북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문재인 대통령 신축년 첫날 '초계비행'… '강한 안보 없이 평화 없다'
"올해는 우리 국민들께 좋은 일만 있기를 바란다. 간절한 마음이다.” 덕담
 
조장훈 기사입력  2021/01/01 [15:55]

문재인 대통령이 2021년 신축년 첫날을 ‘초계(哨戒)비행’으로 열었다. 청와대는 "한반도 전역의 지상-해상-공중 대비태세를 점검하기 위해서였다."라며, "‘강한 안보 없이는 평화도 없다’는 판단에 따른 것"이라고 전했다.

 

▲ 문재인 대통령은 신축년 새해 첫날 공군지휘통제기 ‘피스아이’(E-737)에 탑승해 2시간 동안 초계비행을 하며 지상-해상-공중 안보태세를 살폈다.     © 청와대

 

오늘 오전 6시 10분 공군 제15특수임무비행단에 도착한 문 대통령은 국군통수권자로서는 최초로 공군지휘통제기인 ‘피스아이’(E-737)에 탑승했다. E-737기는 공중감시, 조기경보, 지휘통제 임무를 수행하는 우리 공군의 핵심전력이다.

 

문 대통령은 원인철 합참의장(공군 대장)과 함께 E-737기의 제원 및 임무수행에 대해 보고를 받고, 오전 6시 30분부터 지휘비행에 나섰다. 코로나19 방역 대책 준수를 위해 서훈 국가안보실장 등 6명으로 수행 인원을 최소화했고, 탑승 전 발열체크 및 호흡기 증상을 확인하는 등 방역 관리도 철저히 했다.

 

E-737기는 이륙 후 2시간여 동안 우리 영토 및 영해 위를 날았다.

 

문 대통령은 지휘비행 도중 22사단 GOP대대장(오동석 육군 중령), 해병대 연평부대장(이종문 해병 대령), 공군작전사령부 항공우주작전본부장(차준선 공군 준장), 율곡이이 함장(류윤상 해군 대령) 등과 통화하며, “특이 동향이 있느냐”고 상황을 점검한 뒤 “완벽한 대비태세를 유지하기 위해 불철주야로 경계작전을 하느라 수고가 많다. 여러분들의 헌신 덕분에 국민들이 평화로운 새해를 맞이할 수 있었다. 고맙고 든든하다”고 격려했다. 각 부대장들의 건승 기원과 함께 “장병들에게도 대통령의 새해 인사를 전해 달라”는 당부도 전했다.

 

▲ 문재인 대통령이 새해 첫날 탑승한 공군지휘통제기를 F-15K(2대), F-16(2대) 전투기 2개 편대가 엄호하고 있다.     © 청와대

 

문 대통령은 이어 E-737기의 지휘비행을 엄호하는 F-15K(2대), F-16(2대) 비행편대장으로부터 엄호전력 임무수행에 대해 보고를 받고, “영공방위와 완벽한 엄호임무를 수행하느라 수고가 많다. 여러분의 비행하는 모습을 가까이서 보니 마음 든든하다. 안전과 건승을 기원한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마지막으로 해외(UAE)파병부대인 아크부대장(박용규 육군 중령)과 통화했다. 문 대통령은 “한국과 UAE 간의 안보 협력을 위한 여러분들의 노고와 외교적 역할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면서 “전 장병의 건승을 기원한다. 부대원들의 안전에 만전을 기해 달라”고 당부했다.

 

대한민국 영공 초계비행을 무사히 마친 문 대통령은 원인철 합참의장, 이성용 공군참모총장 및 E-737기 관계자들(정-부조종사 등 7명)에게 “2020년은 국민 모두에게 힘든 한 해였는데, 군은 지난 한 해 안보라는 본연의 임무 외에 국민방역을 도왔고 재난 극복에도 앞장섰다. 국민을 대표해 깊이 감사드린다”고 격려했다.

 

문 대통령은 이어서, “국민 모두가 행복한 일상으로 온전히 돌아가고, 대한민국이 선도국가로 도약하는 좋은 한 해로 만들자”고 말하면서, “올해는 우리 국민들께 좋은 일만 있기를 바란다. 간절한 마음이다.”라는 덕담을 전했다. 


[나눔일보 = 조장훈 대표기자] 


주변의 따뜻한 이야기를 많은 이들에게 전하고 싶거나, 본인의 선행을 알려 뜻을 함께 할 분들을 널리 구한다면 언제든지 press@nanumilbo.com으로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선행을 증빙할 사진이나 자료가 첨부되면 더 좋습니다. 자료는 특별히 정해진 형식이 없습니다. 문장력에 대한 부담은 갖지 않으셔도 됩니다. 저희 데스크의 수정보완을 거쳐 기사로 나갑니다. 본사의 추가 취재에 응할 수 있는 연락 전화번호는 꼭 필요합니다. 자료 검토 또는 추가 취재 결과, 보도에 부적합하다는 판단이 내려지면 보도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 기사제보·독자투고, 취재요청 및 보도자료 > press@nanumilbo.com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1/01 [15:55]  최종편집: ⓒ nanumilbo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1/11
광고
빙판길에 발목을 접질렸다! 냉찜질? 온찜질? / 강현아
[덕화만발'德華滿發']‘이생 망’을 아시나요 / 덕산
박병석 국회의장, 변창흠 신임 국토교통부 장관에 '양도소득세 완화 얘기 NO' / 최진희
김주영 의원, '취약계층 복권판매업 개설' 융자금 지원 법안 발의 / 장병철
잇츠한불, 연말연시 이웃돕기 1억 5천만원 상당 화장품과 손소독제 기부 / 최진희
해수부, 굴 노로바이러스 추가 발견… ‘가열조리용‘ 표시 부착·익혀 먹어야 / 최진희
국토부, 용산공원 국민참여단 발대식 및 명칭·사진공모전 시상식 / 조영자
이춘석 신임 국회사무총장 온라인 취임식 / 조영자
송석준 의원, 이천시 시설농가·외국인 숙소 등 방문 위로·격려 / 장병철
동대문구 이문3조합 정기총회 마무리... 사업 탄력 받을 듯 / 장병철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