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복지·나눔 > 복지행정·정책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공무원연금공단, 은퇴자 공동체 마을 입주자 50% '귀농귀촌 결정'
'은퇴자 공동체 마을’ 농산어촌 빈집이나 농어촌체험휴양마을 등 공동체 생활 체험
 
조장훈 기사입력  2021/03/10 [08:55]

“잠시라도 농촌에서 살아본 경험이 귀농귀촌 결정에 큰 도움이 됐다.”
“과연 농촌에서 잘 살 수 있을까 고민했었는데, 은퇴자 공동체 마을에서 생활한 후 귀농귀촌 결심을 굳혔다.”

 

▲ 공무원연금공단은 지난 3월 5일 밀양시와 은퇴자 공동체마을 운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공단은 2021년 밀양시를 포함한 전국 23개 지역에서 35개 공동체마을을 운영할 계획이다.     © 공무원연금공단

 

공무원연금공단이 운영하는 ‘은퇴자 공동체 마을’ 입주자들의 귀농귀촌 결정이 대폭 늘어난 것으로 확인됐다. 
 

공무원연금공단(이사장 정남준)은 2018~2020년 은퇴자 공동체 마을 입주자 552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귀농귀촌 실행여부조사’ 결과, 응답자 중 9.6%는 이미 귀농귀촌했으며 40.4%가 현재 귀농귀촌 준비중이라고 답하는 등 50%가 귀농귀촌 결심을 굳힌 것으로 밝혀졌다고 전했다. 이는 지난해 조사결과에 비해  21.5%p 늘어난 것으로, 은퇴자 공동체 마을에서 잠시라도 살아본 경험이 귀농귀촌 결정에 도움이 된 것으로 판단된다.

 

‘은퇴자 공동체 마을’은 공무원연금공단이 실시하는 공유복지 사업의 일환으로, 농산어촌에 산재해있는 빈집이나 농어촌체험휴양마을 등의 유휴자원을 활용하여 은퇴자들이 공동체 생활을 할 수 있는 곳이다. 2021년 3월 현재, 강원 영월, 전북  남원, 경남 거창 등의 20개 마을에서 96명이 은퇴자 공동체 마을에서 생활하고 있으며, 올해 35개 마을 446여 명이 입주할 예정이다.

 

 

한편, 귀농귀촌 지역의 선택이유로는 응답자 중 37.9%가 ‘현 거주지와 가까운 곳’이라고 답했으며, 이어서 ‘거주했던 은퇴자 공동체 마을 주변’(31.1%)으로 나타나, 은퇴자 공동체 마을 체험이 귀농귀촌에 대한 관심과 지역 선택에 영향을 준 것으로 보인다. 그 외 ▲본인·배우자의 고향 ▲언론을 통해서 알게 된 곳 등을 꼽았다.

 

반면 귀농귀촌을 포기하게 된 이유에 대해서는 ▲가족지인과 관계 단절(37.3%) ▲경제적인 문제(15.5%) ▲병원 등 의료문제(15.5%) ▲문화생활저하(8.1%) 등을 꼽았다.

 

정남준 이사장은 “코로나블루를 극복할 수 있는 자연친화 공유복지서비스인 ‘은퇴자 공동체 마을사업을 통해 은퇴자들은 100세시대 웰에이징(Well-Aging)을 실천할 수 있으며, 지자체는 지역경제를 활성화 시킬 수 있는 ‘도농상생’ 효과를 얻을 수 있다.”고 말했다.

 

공무원연금공단은 2021년 은퇴자 공동체 마을 2차모집을 3월10~19일까지 접수하고 있으며, 입주신청은 은퇴자 공동체 마을 홈페이지(http://maeul.geps.or.kr)를 통해 가능하다. 자세한 사항은 공무원연금공단 공유복지실(064-802-2974~75)로 문의하면 된다.


[나눔일보 = 조장훈 대표기자]  


주변의 따뜻한 이야기를 많은 이들에게 전하고 싶거나, 본인의 선행을 알려 뜻을 함께 할 분들을 널리 구한다면 언제든지 press@nanumilbo.com으로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선행을 증빙할 사진이나 자료가 첨부되면 더 좋습니다. 자료는 특별히 정해진 형식이 없습니다. 문장력에 대한 부담은 갖지 않으셔도 됩니다. 저희 데스크의 수정보완을 거쳐 기사로 나갑니다. 본사의 추가 취재에 응할 수 있는 연락 전화번호는 꼭 필요합니다. 자료 검토 또는 추가 취재 결과, 보도에 부적합하다는 판단이 내려지면 보도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 기사제보·독자투고, 취재요청 및 보도자료 > press@nanumilbo.com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3/10 [08:55]  최종편집: ⓒ nanumilbo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1/13
광고
신우철 완도군수, 전남 자치단체장 호감도 조사 긍정률 63.58% 3위 / 오승국
[덕화만발'德華滿發']인생은 희극인가 비극인가 / 덕산
황성규 국토부 2차관, 취임 첫 현장 '인천국제공항 방문' / 강현아
대한민국 대표 에너지기업 脫탄소 동맹 '에너지얼라이언스' 출범 / 조영자
6․25 참전노병, 69년 만에 '화랑무공훈장' 되찾았다 / 조영자
[이정랑의 고전소통]산지무전(散地無戰) / 이정랑
서울사랑의열매-소리바다, 착한소비 협약 체결 통해 취약계층 위한 '수익금 모금' 진행 / 조영자
건보공단 사칭하는 '환급금안내 스미싱문자' 조심하세요 / 강현아
전재수 의원, 소비자중심 ‘전자상거래법’ 개정방안 토론회 개최 / 오승국
해양수산부, 스티로폼 부표 단계적으로 완전히 금지… '어장관리법 시행규칙 개정안' 입법예고 / 오승국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