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 여행·레저·축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포토]인천공항 하늘정원에 '유채꽃밭' 조성
3만6천㎡ 꽃밭, 13일부터 3주간 무료개방
 
장병철 기사입력  2022/05/12 [17:25]

 

인천국제공항공사(사장 김경욱)는 인천공항 내 하늘정원에 유채꽃밭 36,000㎡를 조성하여 5월 13일부터 6월 3일까지 3주간 일반 시민들에게 무료로 개방한다고 12일 밝혔다.


하늘정원은 공사가 인천공항 동남측 유휴지(38만㎡)에 조성한 휴식공간으로 인천공항에 이착륙하는 항공기의 모습과 더불어 자연경관을 함께 즐길 수 있는 대표적인 공항명소이다.


공사는 지역사회공헌의 일환으로 지난 2018년부터 하늘정원에 꽃밭을 조성하여 지역주민 등 일반 시민들에게 무료로 개방하고 있다.


매년 봄에는 유채, 가을에는 코스모스 꽃으로 가득 채워지는 하늘정원은 누적방문객 32만 여명이 찾는 아름다운 경관으로서 큰 호응을 얻고 있으며, 지속적으로 하늘정원을 찾는 방문객이 늘어나고 있어 올해도 인근지역 주민을 비롯한 많은 사람들이 유채꽃밭을 방문할 것으로 예상된다.


공사는 유채꽃밭 개방기간 중 이용객 편의를 위하여 안내직원을 배치하고 전망대 1개소, 원두막 2개소, 야외테이블 10개소 등을 설치하여 운영할 예정이다.


유채꽃밭을 방문하려면 공항 철도 공항화물청사역에 하차 후 국제업무단지 방향으로 무료 셔틀버스를 탑승하여 하늘정원 임시정류소에 하차하면 된다. 또한 인천공항 자전거 도로를 이용하면 자전거를 타고 하늘정원에 방문할 수 있으며, 자가 차량 방문객을 위하여 유채꽃밭 입구에 약 400면 가량의 주차장도 준비되어 있다. 


유채꽃밭 개장시간은 주말과 휴일 포함하여 9시 30분부터 18시까지이며, 17시30분까지 방문객의 입장이 가능하다.


인천국제공항공사 김경욱 사장은 “하늘정원을 방문하는 많은 시민 분들이 코로나19에서 벗어나 새롭게 활기를 찾고 봄의 청취를 만끽하고 돌아가시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공사는 여객을 비롯한 공항을 찾는 모든 분들께 공항 안팎으로 다채로운 볼거리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나눔일보 = 장병철 선임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2/05/12 [17:25]  최종편집: ⓒ nanumilbo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1/25
광고
'2022 세계 한국어학자 대회' 갈채 속 마무리, 6개 학회 공동주최… 2박3일 11개국 천여명 참여 / 조장훈
김주영·박상혁 의원,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김포센터' 7월 개소… 현장밀착·편의성 강화 / 조영자
정부 전국 폭염 위기경보, 2일 현재 ‘경계' 단계 격상 / 조장훈
제35대 홍준표 대구시장 취임식… '국채보상운동 정신' 반영 / 강현아
3선 신우철 완도군수 취임 일성 '해안 시설물 안전망 강화' / 손다해
이탈리아 유명셰프도 반한 K-Food, 伊 급식업계 공략 / 최진희
이형석 의원, '사회변화와 공직사회의 역할' 국회토론회 개최 / 조장훈
환경부, ‘낙동강 유역 안전한 먹는 물 공급체계 구축’ 정부사업 확정 / 조영자
함평군, 청정해역 함평만에 어린 감성돔 방류 / 손다해
정읍시, 청소년 부모 가정에 월 20만 원 아동 양육비 지원 / 손다해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