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동부권 22대 총선 당선인 5 인, 상생·협력해 지역발전 앞장

21 일 국회 소통관 공동기자회견… 전남 동부권 발전 6 대 공동공약 발표

최진희 | 입력 : 2024/05/21 [20:18]


더불어민주당 제 22 대 국회의원선거 전남 동부권 5 명의 당선인은 21 일 국회에서 공동기자회견을 열고 전남 동부권의 상생 · 협력으로 전남 전체의 공동번영과 발전에 앞장설 것을 다짐한다고 밝혔다.

 

권향엽 ( 순천 · 광양 · 곡성 · 구례을 )· 김문수 ( 순천 · 광양 · 곡성 · 구례갑 )· 문금주 ( 고흥 · 보성 · 장흥 · 강진 )· 조계원 ( 여수시을 )· 주철현 ( 여수시갑 ) 당선인들은 21 일 오후 2 시 국회 소통관에서 공동기자회견을 열고 , 전남 전체가 균형 있게 발전할 수 있도록 전남 동부권 6 대 공동공약을 발표했다 .

 

먼저 , 당선인들은 “ 전남 동부권은 전남의 22 개 시군 중 동부권 3 개 시와 6 개 군에는 전남 전체 인구 180 만 명의 절반인 89 만여 명이 거주하고 있고 , 전남 경제생산 실적의 82% 를 점하고 , 서부권보다 8 배 많은 연간 5 조 8 천억 원 이상의 국세를 납부하고 있다 ” 고 전남 동부권의 경제적 위상을 언급했다 .

 

이어 당선인들은 “ 도청과 교육청 , 경찰청 등 핵심 기관뿐만 아니라 , 한전과 농어촌공사 등 16 개 공공기관이 전남 서부권에만 위치해 ‘ 전남 동부권 소외론 ’ 이 계속 확대되고 있다 ” 고 지적했다 .

 

당선인들이 이날 발표한 6 대 공동공약은 ▲ 尹 정부 여순사건 역사 왜곡 저지 및 여순사건 특별법 개정 , ▲ 여수 - 순천 고속도로 건설 , ▲ 전라선 전용 고속철도 건설 , ▲ 남해안 · 남중권 경전철 건설 , ▲ 광양만권 이차전지 기회 발전 특구 지정 및 조속 추진 ▲ 한국항공우주연구원 고흥분원 유치 등이다 .

 

여순사건 특별법 개정은 지난 17 일 당 최고위가 의결한 ‘ 여순사건 진상규명과 명예 회복을 위한 특별위원회 ’ 에 당선인 전원 참여해 , 윤 정권의 역사 왜곡을 저지하고 , 올바른 진상규명과 희생자 명예 회복 , 정당한 보상도 이루어질 수 있도록 「 여순사건 특별법 」 을 신속히 개정을 약속했다 .

 

이어 당선인들은 ‘ 여수 - 순천 고속도로 건설 ’ 에 대해 “21 대 국회에서 제안 및 예산을 확보해 국토연구원이 오는 7 월까지 추진 중인 여수 - 순천 고속도로 건설 타당성 용역을 토대로 정부의 제 3 차 국가고속도로 건설계획에 반영하겠다 ” 고 밝혔다 .

 

무늬만 고속철도인 여수 - 익산 전라선 전용 고속철도 건설에 대해서는 “50 년을 내다보고 전라선 전용 고속철도를 신설해 , 고속열차 운행속도를 경부선 · 호남고속철도 수준으로 상향시키는 ‘ 전라선 전용 고속철도 (KTX • SRT • EMU320)’ 건설을 추진하겠다 ” 고 약속했다 .

 

당선인들은 “ 순천 - 여수 - 광양시의 연계와 협력으로 수도권 내 대도시에 대응하는 인구 100 만 도시권의 기반 구축해 순천 - 여수 - 광양 교통 통합 연결망 구축을 위한 ‘ 경전철 신설 용역 ’ 을 추진해 , 현재 수립 중인 ‘ 전라남도 도시철도망계획 ’ 에 반영시키겠다 ” 고 발표했다 .

 

이와 함께 당선인들은 “ 광양만권의 광양제철소와 여수석유화학 국가산업단지의 산업구조 다변화가 절실하다 ” 며 “ 일자리 창출과 인구 유입 , 세수 증대를 위해 광양만권을 ‘ 이차전지 기회발전특구 ’ 로 지정해 ‘ 국내 최대 이차전지 메카 ’ 로 육성시키겠다 ” 는 공약도 내놨다 .

 

이어 이들은 “ 우주항공산업은 이제 피할 수 없는 세계적 흐름이고 미래 먹거리 블루오션이다 ” 며 “ 한국항공우주연구원 분원을 고흥에 유치해 민간 주도 우주발사체 산업 클러스터가 성공적으로 구축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 고 약속했다 .

 

5 명의 당선인들은 “ 지난 총선에서 국민들은 윤석열 정권의 폭주를 막고 , 위기에 빠진 나라와 도탄에 빠진 민생을 구하라는 준엄한 명령으로 민주당에 과반을 넘는 압도적 승리를 안겨 주셨다 ” 며 “ 총선으로 확인된 국민 명령을 실천하는데 전남 동부권 국회의원 당선인들이 선봉에 서겠다 ” 고 다짐했다 .

 

[나눔일보 = 최진희 기자]

주변의 따뜻한 이야기를 많은 이들에게 전하고 싶거나, 본인의 선행을 알려 뜻을 함께 할 분들을 널리 구한다면 언제든지 press@nanumilbo.com으로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선행을 증빙할 사진이나 자료가 첨부되면 더 좋습니다. 자료는 특별히 정해진 형식이 없습니다. 문장력에 대한 부담은 갖지 않으셔도 됩니다. 저희 데스크의 수정보완을 거쳐 기사로 나갑니다. 본사의 추가 취재에 응할 수 있는 연락 전화번호는 꼭 필요합니다. 자료 검토 또는 추가 취재 결과, 보도에 부적합하다는 판단이 내려지면 보도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 기사제보·독자투고, 취재요청 및 보도자료 > press@nanumilbo.com
  • 도배방지 이미지

1/7
̽ īī丮 νŸ׷